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찾기

2018년 11월
SUN MON TUE WED THU FRI SAT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
HOME > 게시판 > 자유게시판
언론중재위원회 중재결과(동아일보 8월 14일자)를 알려드립니다.
작성자 : 측량인
등록일 : 2018-02-11 조회수 : 1386
동아일보 세종=최혜령 기자 herstory@donga.com



▼[알려드립니다]▼

본지는 8월 14일자 <“측량도 3500장 뽑아와라” 신의 직장 울린 갑질 공무원> 제하의 기사에서 국토교통부 B 사무관이 한국국토정보공사(LX) 직원이 작성한 진술서를 집어던지거나 부당한 업무지시를 했다는 내용을 보도했습니다.



이에 대해 해당 사무관은 “진술서를 집어던진 일이 없고, 관련 법령에 따른 정당한 업무지시였다”고 알려왔습니다.



이 보도는 언론중재위원회의 조정에 따른 것입니다.

원문보기:

http://news.donga.com/3/all/20170814/85811040/1#csidxc67d7d704380dda93d6b0a2204478f0

-----------------------------------------------------------------------------------------------------------------------------------------





동아일보

“측량도 3500장 뽑아와라”… ‘신의 직장’ 울린 갑질 공무원 본문듣기 설정

기사입력2017.08.14 오전 3:04

국토부 사무관, 국토정보公 직원에 진술서 집어던지고 “인사조치” 폭언

해당직원 외상후스트레스장애 진단

올 4월 국토교통부 산하의 한국국토정보공사(LX·옛 지적공사) 강원본부장 A 씨는 정년퇴직을 하면서 감사원에 국토부 B 사무관에 대한 진정서를 냈다. 진정서에 따르면 B 사무관은 근로감독을 이유로 강원본부 직원을 정부세종청사로 불러 수차례 진술서를 쓰게 했다. B 사무관은 작성된 진술서를 집어던지거나 해당 직원에게 고함을 치며 “본부를 떠나는 인사조치가 있을 것”이라고 말하는 등 부적절한 언행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직원은 이 사건 이후 수치심에 시달리다 최소 3개월 이상의 치료가 필요한 외상후 스트레스장애와 불면증 진단을 받았다. 이에 앞서 B 사무관은 근로감독을 이유로 내세워 컴퓨터로도 확인할 수 있는 5년 치 지적측량 결과도를 A2 용지 3500장에 출력해 제출하게 하는 등 직원들에게 부당한 업무지시를 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이 지시를 수행하려고 3개 지역 본부 직원들이 사흘 동안 밤새 출력작업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사건이 감사원에 접수되면서 국토부 감사관실에서도 최근 조사에 착수했다. B 사무관은 “근로감독 과정에서 일어날 수 있는 일”이라면서 “직원에게 사과하려고 찾아갔지만 만나주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어 “국토부와 LX 간의 관계 개선 용역이 진행되는 과정에서 이런 일이 생겨 반성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반면 LX 직원들은 “공무원과 산하기관 관계가 아니라 주종(主從)관계로 느껴질 정도였다”면서 “남들은 신의 직장이라고 부러워하는데 어디 하소연하지도 못해 끙끙 앓고 있다”고 전했다



새로고침을 클릭해 주세요. 새로고침


[댓글보기]

[육갑] 아~ 그러셨쎄요?백사무관님? ㅋㅋ 2018-02-11 18:40:28 삭제
[진정이] 사실이 아니라면 근거를제시하여 이러한 사례가 다시는발생하지않도록 조치를 취해야합니다. 2018-02-12 17:33:02 삭제
[너무한다] 백모시기 사무관을 비롯한 국토부직원들은 혐의없음.

저녁식대 대납한 모 지사장은 청탁금지법 위반이라네요.

거지같은 현실입니다.
2018-02-18 17:13:11 삭제
[개장수] 개십자슥이네.

저런거 언론에 못 터트리나.
2018-06-06 13:02:13 삭제
(560-500)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기지로 120 한국국토정보공사 4층 | Tel. 063)906-5292 | Fax. 063)906-5299
정고공유라이센스 : 영리불허. 개작허용 by 한국국토정보공사
Copyright © 한국국토정보공사 All Rights Reserved.